플래티어

NEWS

회사소식

[언론보도]플래티어, D2C·AI 마케팅 솔루션 등 '신(新) 성장엔진' 가동

2021-09-28

 

 

플래티어, D2C·AI 마케팅 솔루션 등 '신(新) 성장엔진' 가동

 

 

 

 

 

 

디지털 플랫폼 솔루션기업 플래티어 (대표 이상훈)의 하반기 행보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커머스 시장의 '필수' 기술로 여겨지는 D2C와 AI 마테크솔루션을 활용해 본격적인 새로운 도약을 추진하고 있는 것이다.

 

우선 올해 하반기 출시한 D2C 솔루션 '엑스투비'가 눈에 띈다. '엑스투비'는 플래티어가 15년 넘게 이커머스 플랫폼 관련 기술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운영해 온 기술력을 기반으로 헤드리스 커머스, MSA 등 최신기술을 탑재한 D2C 솔루션이다.

 

이에 대해 플래티어는 현재 자체 개발한 '엑스투비'를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공동으로 구축 중인 쇼핑몰 '더한섬'에 적용하는 50억 규모의 프로젝트를 진행 중에 있다.

 

현재 다수의 기업들이 엑스투비를 검토하고 있는 가운데, 플래티어 관계자에 따르면 연내까지 2~3개의 중대형 기업들에서 엑스투비 적용이 유력한 상황이다.

엑스투비는 플래티어가 자랑하는 AI 마테크 솔루션 '그루비'가 기본 탑재돼 있다. 엑스투비를 적용하는 기업의 입장에서는 자사몰을 통한 제품판매(D2C) 외에, 다양한 데이터기반 마케팅도 가능하다는 점에서 플래티어 솔루션을 매력적으로 인식하고 있다.

 

'그루비'는 국산 AI 마테크 솔루션으로, 60억 건이 넘는 고객행동데이터를 기반으로 AI 상품추천, AI 고객분류, 온·오프사이트 메시징이 가능하다.

현재 그루비는 130개 이상의 중대형 브랜드 기업들이 적용 중이며, 10월 중으로 대형 패션브랜드 기업과 골프브랜드 기업 등 4-5개사에서 그루비를 새롭게 도입할 예정이다.

 

플래티어는 '엑스투비'와 '그루비'의 성과를 기반으로 하반기에 공격적인 투자에 나선다. 그 일환으로 코스닥상장을 통해 확보된 공모자금 일부를 성장잠재력을 가진 기술기업에 투자함으로써 AI 기술과 D2C 솔루션 역량을 더욱 강화할 방침이다. 이를 위한 플래티어의 투자 규모는 총 100억원 가량이다.

 

김진성 플래티어 최고전략책임자(CSO) 상무는 "이커머스/데브옵스/협업 플랫폼 솔루션 등 기존 사업부문은 안정적인 성장세를 기록 중"이라며 "그에 따라 하반기부터는 D2C의 '엑스투비'와 AI마테크 솔루션인 '그루비' 중심의 신사업 분야에 당사의 역량을 보다 집중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김 상무는 "갈수록 높아지는 중대형 기업의 기대 수준을 충족 수 있도록 연구개발과 다양한 기술 벤처에 적극 투자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현재 플래티어는 기존 사업의 안정적인 매출을 기반으로, 300억원 수준의 현금성 자산을 비축하여 투자여력이 충분한 상태이다. 더불어 중장기 기관투자자 역시 회사의 성장전략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출처 : 글로벌이코노믹 (원문보기)